로그인

코칭후기



만 년 3, 4등급 맞을 줄 알았던 내가 모의고사 100점을 맞아버렸다.

  • 작성자 심은교
  • 작성일 2021-07-28 21:29:10
  • 조회수 211

안녕하세요. 저는 고등학교에 다니고 있는 2학년 남학생입니다. 공부를 못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딱히 잘하지도 않기 때문에 항상 고민을 많이 했었는데요. 제가 자신있는 과목은 국어와 한국사, 그리고 과학 분야로, 그 이외의 과목들은 그저 그러한 성적을 유지하고 있었습니다. 영어도 마찬가지였구요. 하지만 이제부터라도 영어만은 잡아야 한다며 모든 선생님들께서 제게 말씀하셨습니다. 


그 당시 저는 모의고사 3, 4등급을 쭉 유지하고 있었기에 지금 안올린다면 나중에 너무 힘들어진다는 말씀이셨지요. 그래서 할 수 있는 것은 거의 다 해본 것 같습니다. 유튜브에서 돌아다니는 서울대생 공부법, 대치동 1타 강사의 공부법 등등을요. 하지만 제게는 맞지 않았는지 성적은 크게 미동이 없었습니다. 그러던 중, 인스타그램에서 아침밥공부라는 온라인 학원을 발견하게 되었고, 마지막 동앗줄이라도 잡는 심정으로 상담을 받고 수업을 시작했습니다. 


  수업 방법은 그저 카페에 가입하고 하루에 올라오는 커리큘럼만 하는 간단한 것이었죠. 그렇게 하루, 이틀이 지나고 다음 모의고사를 본 후에 드디어 길을 찾은 것 같았습니다. 처음으로 2등급을 맞아본 것입니다. 그동안 배운 것들이 하나하나씩 끼워맞춰지면서 지문이 읽히는 것이 지금까지 해온 공부법들과 매우 달랐기에 어색하기도 했지만, 신기하고 매우 효율적이었습니다. 그 후 이 공부법을 계속 이어나가야겠다고 다짐했습니다.


  현재, 저는 이번 고2 3월 모고 시험에서 100점을 맞는 쾌거를 달성했습니다. 예전같았으면 전혀 생각지도 못했던 일인데 이렇게 막상 마주하니 너무나도 기쁘더군요. 지금도 선생님들께 너무나도 감사드리는 마음입니다. 이 후기를 읽으시는 분들도 예전의 점수에서 벗어나 저 위쪽을 향해 달려나가고 싶으시다면, 이 아침밥공부, 적극적으로 추천하는 바입니다. 

  추가적으로 제가 했던 커리큘럼들을 간략하게 설명드리자면, 첫 번째로, 영어 지문을 읽는 방법을 배웠습니다. 영어 지문마다 갖고 있는 특징들과 이들을 어떻게 풀어야 하는지 등에 대한 방법들을 여러 지문들을 읽으면서 배우게 되고, 실제 이 방법들은 모고에서 매우 유용하게 쓰였습니다. 


  두 번째는 문법입니다. 문법이라고 해서 다른 일반 학원들처럼 책 하나 가지고 쭉 하는 것이 아니라 파트 별로 커리큘럼이 다 있습니다. 네, 다 있어요. 여러분이 힘들어하시는 부분이 있으시다면 그쪽으로 커리큘럼을 맞추어 달라고 요청하시면 그렇게 해주실겁니다. 저도 그렇게 제 단점들을 보완했구요.


  세 번째는 단어입니다. 저는 이 단어암기법을 태어나서 처음 배웠는데, 정말로 대단하더군요. 단어를 단어로 외우는 것이 아니라 그 단어의 원형과 기본형을 토대로 하여 그 단어의 이미지를 외워주는 방석인데, 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이 방법이 그냥 외웠을 때보다 기억이 되게 오래갑니다.


  마지막으로 제가 제일 많은 도움을 받은 커리큘럼입니다. 커리큘럼 이름이 '해석의 달인'인데, 말그대로 해석을 도와주는 도구같은 역할입니다. 남들은 모르는 숙어나 표현법 같은 거 전부 여기 들어있습니다. 일상과 문법적 요소 그리고 독해 측면에서 엄청난 효율성과 점수 올리는 기계로써의 역할을 매우 잘 수행해주더군요. 


  이외에도 정말 많은 커리큘럼들이 있고, 또 선생님들께서 더 좋은 방법, 더 좋은 커리큘럼들을 저희를 위해 연구해 주시고 만들고 계십니다. 만약 이 후기를 읽고 제가 하는 공부에 조금이러도 발을 담그고 싶다는 마음이 드셨다면, 정말로 후회안하실 거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물론 이것도 사람마다의 마음가짐에 따르는 것이지만, 선생님들께서 정말 열심히 케어해주시니까 한 번 믿고 맡겨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밑은 제가 힘겹게 힘겹게 올린 이번 시험 점수입니다!! 중간중간에 동그라미 겹친거는 인강사이트 점수 체점기에 번호 밀려써서 다시 체점한 거 입니당ㅎㅎ((저 51점 처음 봤을 때 심장 떨어지는 줄 알아썽요ㅠㅠ)) 신경쓰지 말아주세요))


다음글 >